상단여백
HOME 여론광장 기고
기고/ 겨울철 난방용품 안전사용 주의보 발령…이정호(담양소방서 예방안전과장)

시기적으로 날씨가 추운 날이 지속되면서 따뜻한 겨울을 보내기 위해 화목보일러, 전기히터·장판, 전기열선 등 3대 난방용품의 사용이 늘고 있다.

이와 같은 난방용품 사용 증가는 자칫 화재로 이어질 위험성 또한 커지므로 도민들의 각별한 주의와 안전수칙 준수가 절실히 요구된다.

첫째, 전기히터는 사용하기 전에 고장 나거나 전기선이 벗겨진 곳은 없는지 확인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전기난로에는 넘어지거나 기울어지면 전원이 차단되는 안전장치가 있다. 난로를 켠 상태에서 위로 들어보면 쉽게 작동유무를 확인할 수 있다. 높은 온도로 오랜 시간 사용하지 않도록 주의하고 사용 후에는 반드시 전원을 끈다. 

둘째, 전기장판을 접어서 보관하거나 무거운 물체를 올려놨을 경우 열선이 끊어져 전기장판의 고장과 함께 화재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말아서 보관해야 한다. 열 축적이 좋은 라텍스 소재와 같이 사용하거나 너무 높은 온도로 사용할 경우 과열에 의한 화재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 그리고 전기히터·장판·열선 등은 반드시 안전 인증을 받은 규격 제품을 사용하고 보온재와 열선을 겹쳐서 사용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셋째, 열선 설치 시 일정한 간격을 유지하고 특히 전열기구들은 소비전력이 크기 때문에 문어발식 멀티콘센트 사용 시 과부하로 인한 합선이 일어나 화재 발생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 반드시 부하에 맞게 전열기구를 사용한다. 가급적 단독 콘센트나 전류 차단 기능이 있는 것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넷째, 화목 보일러는 구획된 별도의 공간에 설치하고 연통 주변 벽과 천장 사이를 규정에 따라 일정한 거리를 둬야 한다. 화목보일러 내 땔감을 가득 채워 사용하지 말고 주변에는 가연물을 쌓아두지 말아야 한다. 소화기는 잘 보이는 곳에 비치해 비상시 신속하게 대비해야 한다. 

겨울철 급증하는 화재 속에서 도민 모두가 안전한 생활을 영위하기 위해서는 ‘3대 겨울 용품’의 안전사용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겨울철 난방용품 사용수칙을 반드시 숙지하고 준수하여 화재 없는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