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봉산농협, 2023년도 사업 '결산보고'

당기순이익 7억100만원 올려

봉산농협(조합장 박요진)이 체계적인 경영관리와 안정적인 경영성과에 힘입어 2023년도 사업추진 결과 당초 계획한 사업목표 및 목표손익을 달성했다. 

봉산농협의 결산보고서에 의하면, 지난해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환경과 조합원 실익증진을 위한 영농자재 지원 및 환원사업비용 확대, 고정 및 변동비용 증가 등 수지악화 요인이 많았음에도 불구, 내실있는 경영을 토대로 전반적인 사업실적 향상과 함께 당기순이익 7억100만원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통해 봉산농협은 조합원들에게 출자배당금 2억3,100만원, 이용고배당금 1억8,000만원을 현금으로 지급했으며 사업준비금으로 1억8,000만원을 적립하는 등 총 5억9,100만원을 배당, 적립했다.  

세부적 사업성과를 보면, 교육지원사업의 경우 조합원들의 영농자재 지원과 실무교육, 복지증진사업 등 전년대비 1억4,232만원이 증가한 7억8,997만원을 지원했다.

판매사업은 관내 전략작목인 딸기, 풋고추, 수박, 블루베리 등을 서울, 광주 및 중소도매시장에 계통출하해 전체적으로 120억4,300만원읠 판매실적을 올렸다.

구매사업은 비료, 농약, 유류, 사료, 일반자재, 농기게 등 제반품목에서 61억4,000만원의 실적으로 조합원의 영농자재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했다. 이외에 보험사업은 보험료 30억8,100만원 달성으로 수입수수료 2억5,300만원을 올려 농협 수익사업으로 자리매김 했다.

아울러, 생활물자 하나로마트 사업은 전조합원의 적극적인 이용으로 6억9,500만원, 그리고 로컬푸드직매장은 전년대비 7억5,500만원이 증가한 69억 200만원의 매출실적을 거두었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