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지역사회 건강조사 결과 나왔다"

담양군, 결과활용 군민건강 보건사업 추진

담양군이 지난 13일 지역민의 건강 문제를 파악하고 지역단위 건강정책 주요 보건통계로 활용되는 ‘2023년 지역사회 건강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건강조사는 지난해 5월 16일부터 7월 31일까지 만 19세 이상 담양군민 891명(482가구)을 대상으로 조사원이 가정을 방문해 흡연, 음주, 신체활동 등 건강행태와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 관리수준 등 17개 영역 145개 문항을 설문조사 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건강행태 부문 지표는 △월간음주율 49.2%(전국 평균 58.0%) △중증도 이상 신체활동 실천율 47.9%(전국 평균 25.1%) △건강생활실천율 34.7%(전국 평균 34.2%)로 각각 나타나 전국에서 좋은 수준으로 파악됐으며 △스트레스 인지율 22.8%(전국 평균 25.7%) △우울감 경험률 3.3%(전국 평균 7.3%)로 정신건강 수준도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만성질환 이환 부문지표 중 △혈압수치 인지율 56.7%(전국 평균 62.8%) △혈당수치 인지율 28.5%(전국 평균 30.6%)로 전국 평균에 미치지 못했으나 △뇌졸중 조기증상 인지율 70.3%(전국 평균 62.0%) △심근경색증 조기 증상 인지율 69.0%(전국 평균 52.9%)은 전국 대비 지속해서 높은 수치를 보였다.

군 관계자는 “2023년 지역사회건강조사 결과를 활용해 군민 건강증진향상과 건강행태 개선에 주력, 군민이 공감하고 필요로 하는 보건사업을 추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