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우리동네소식
가사문학면 가암리 주택화재, 

‘소화기’로 초기진압 피해 막아

담양소방서(서장 최현경)는 지난 2일 가사문학면 가암리 마을주택 냉장고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 주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켰다. 

이날 화재는 주택안에 있던 아이들이 화재를 인지하고 소화기로 화재를 초기에 진압해 더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자칫 대형화재로 번져 건물 전체가 위험에 처할 수 있었지만 평상시 소화기 위치와 사용법을 숙지해 초기 화재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아이들 덕분에 큰 피해를 방지할 수 있었다는 전언이다.

이에 소방서 관계자는 “소화기는 화재 발생시 초기진화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소중한 우리 가족과 재산을 화재로부터 지킬 수 있는 최소한의 안전장치인 주택용 소방시설이 모든 주택에 비치될 수 있도록 군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