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뉴스/카메라출동
포토뉴스/ 창작음악극 ‘소쇄원에서 꿈을 꾸다’ 호평

배우들의 생생한 표정과 동작 … 마치 ‘소쇄원’ 온 듯

소쇄원 문화해설사인 '문인주'가 꿈속에서 만난 '양산보'의 삶과 현재 자신의 삶을 비교하면서 자신만의 봉황(이상향)을 기다리는 내용을 담은 창작음악극 ‘소쇄원에서 꿈을 꾸다’가 담양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1일까지 이틀간 총 4회에 걸쳐 관람객들을 찾았다.

이번 공연은 조선시대 대표적인 별서정원인 ‘소쇄원’과 당시 소쇄원을 출입한 명사들을 소재로 한 첫 창작극임에도 불구하고 배우들의 수준 높은 연기와 안무, 짜임새 있는 연출 및 무대 구성을 통해 관람객들은 마치 공연장이 아닌 ‘소쇄원’에 와 있는 듯 착각속에 모두들 100분간의 공연에 몰입하게 만들었다.

음악극 ‘소쇄원에서 꿈을 꾸다’ 는 담양출신으로 남면 생오지에서 생오지문예창작촌을 운영중인 대한민국 문학계의 원로인 문순태 소설가가 원작자 이다. / 김효진 인턴기자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