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보건소, 독감 무료 예방접종

청소년·노인층까지 대상자 확대

담양군보건소(소장 김순복)가 생후 6개월~만 18세 어린이를 시작으로 임신부 및 만 60세 이상 어르신의 인플루엔자(독감) 무료 예방접종을 순차적으로 시행한다.

올해는 독감과 코로나19의 동시유행 우려로 중·고생인 만13세∼만18세 및 만62∼64세까지 대상자를 확대했고 자체적으로 예산을 확보해 만60~61세 군민까지도 무료접종을 실시할 방침이다.

올해 예방접종은 안전과 편의를 위해 대상자별로 구분해 실시하며, 지난 8일부터 어린이 2회 접종 대상자(생후 6개월 이상 만8세 미만 처음접종 대상자)의 접종을 시작했다.

접종은 위탁의료기관에서 진행하며 담양읍 박내과의원, 하나의원, 고서면 한국의원, 수북면 나눔내과의원·새하나의원 등에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어린이 접종 대상자는 독감 유행기간 및 접종 2주 후부터 예방효과가 나타나는 것을 고려해 가능하면 11월까지 2회 접종을 완료해줄 것을 당부했다.

1회 접종 어린이와 임신부 예방접종은 오는 22일부터, 만62세 이상 예방접종은10월 13일부터 위탁의료기관에서 진행하며 보건소 예방접종은 10월 20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군에서 지원하는 만60~61세의 경우는 보건소에서만 진행한다.

예방접종을 위해 접종기관을 방문할 때는 접종 대상자임을 확인 할 수 있는 신분증(임신부는 산모수첩, 임신확인서 등)을 필히 지참해야 한다./ 조현아 기자

조현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